모바일모드 | 로그인 | 회원가입
2019년10월20일sun
 
티커뉴스
OFF
뉴스홈 > 뉴스 > 핫이슈  
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
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
“사퇴, 반성하고 뉘우치는 차원…개헌 위해선 경제활성화법부터 통과시켜야”
등록날짜 [ 2014년10월23일 14시46분 ]


[아유경제=이창현 기자] 김태호 새누리당 최고위원이 전격적으로 사의를 표명했다.
김태호 최고위원은 23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"어릴 때 입던 옷이 아무리 좋아도 어른이 되면 버릴 수밖에 없고 시대변화를 담아낼 수 있는 게 개헌이라고 생각한다"면서 "한국경제가 너무 위중하고 여야가 경제활성화 법안을 쿨 하게 먼저 통과시키는 모습을 보여줘야 국민들도 국가의 미래와 직결돼 있는 개헌론에 대해 정치권에 신뢰를 보내고 적극 지지를 보낼 것"이라고 말했다.
김태호 최고위원은 이어 "저 자신도 국회가 무엇을 할 수 있는 곳인지 고민하고 있고 자신부터 반성하고 뉘우치는 차원에서 최고위원직을 사퇴하겠다"고 말했다.
김 의원은 "박 대통령은 기회가 있을 때마다 국회를 향해 경제활성화 법안만 제발 좀 통과시켜달라며 지금이 `골든타임`이라고 애절하게 말해왔다"며 "그런데 국회에서 어떻게 부응했는지 돌아봐야 한다. 오히려 개헌이 ` 든타임` 라고 하면서 대통령한테 염장을 뿌렸다"고 말했다.
이는 경제 관련 법안 처리가 시급한 시점에 개헌문제가 경제 활성화 대신 정국이슈로 부상하는 데 대한 반발로 보인다.
김태호 최고위원은 또 "개헌은 국가적 중요한 과제"라며 "이를 위해선 반드시 정기국회에 경제관련 법을 통과시켜야 한다. 그렇지 않으면 개헌도 물 건너간다"며 다시 한 번 자신의 뜻을 강조했다.

ⓒ AU경제(http://www.areyou.co.kr/)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
올려 0 내려 0
이창현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
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   입금예정일자
(입금하실 입금자명 +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)
[관련뉴스]
- 관련뉴스가 없습니다.
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
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
태안 앞바다 조선시대 첫 침물선박 발견 (2014-11-05 11:47:35)
SK텔레콤, 2015년 3분기 실적 ...
[윤옥희소장 내아이 교육]아들...
[기고]2015 미술입시 첫 입문, ...
영국 템즈 강변에 세워진 16번...
전국 자원봉사자, 천 명 모여『...
이케이웍스, 스마트미디어대전...
필하모니안즈 서울, 송년음악회...
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
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
현재접속자